< 고양이 요람 - 나비 네 마리 >

산토리니서울 갤러리 2011.3.11~ 2011.4.11
`낭만 고양이 페스티발' 중 <작업실의 고양이> 전
도자기, 안료, 투명유.
2011년 작.


여름에는 차가운 타일 요람.
겨울에는 따뜻한 온돌 요람.

검은 물감으로 그려낸 야호가 첫번째 나비이고
팔랑이는 또 다른 나비가 셋,
네 마리의 나비가 그려진 고양이 요람입니다.
지름 16인치(41cm)로 모델인 오동이는 4.5kg 정도.
거의 모든 고양이가 사용 가능합니다.

장식용으로 쓰려면 받침대 형으로 세워놓기보다 액자 처럼 벽걸이 형 걸이를 쓰는쪽이 좋은데 너무 크다보니 시중에서 맞는 사이즈의 접시 걸이를 구할수가 없네요. 시중에서 파는것 만큼 예쁘지는 않지만 기능은 같으니... 지금 전시장에도 철사를 잘라서 걸 수 있게 제작해서 걸었답니다.












산토리니서울 갤러리 1관 전시 준비중.











2011년 3월 11일 부터 4월 11일 까지 전시 예정.


posted by YahoMa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익명

    비밀댓글입니다

    2011.03.12 16:16
  2.  Addr  Edit/Del  Reply 익명

    비밀댓글입니다

    2011.03.18 22:50
  3.  Addr  Edit/Del  Reply 익명

    비밀댓글입니다

    2012.03.25 0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