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s/아옹다옹 나비파 2011. 10. 5. 04:43


#갈곳없는 병든 고양이를 살린답시고 데려왔다가 그놈 살린 대가로 재구잃고 야로도, 잃었지.
그 09년 겨울. 브즈도 살아난게 용할 정도로 폐렴을 크게 앓았었다.
그 후유증으로 평생 크륵대는 소리를 내며 허약하게 살거라 했지만 거친 호흡은 반년만에 가셨고 그 뒤로 근 2년간 잘 버텨왔는데,
다시 감기로 음식을 삼키지 못해 끼니 채워주는게 큰 일이 된지 벌써 18일째. 나아지는듯 싶더니 오늘 브즈 상태 별로.
2년만에 듣는 브즈의 크륵대는 숨소리에, 병든놈을 들였던 2년 전 내 멱살을 쥐고싶다.

#이래서 사람들이 고양이에게 책임전가를 하나보다.
'그놈이 내 집에 병을 옮겼어.'
'오동이가 밤새 창문에 붙인 방풍 비닐을 찢어놔서 그래.' 하면서 죄책감을 덜어내려.
오동이 발 안 닿게 가구배치를 했어야 하는건데.
새삼 약하게 태어나 망가진 폐를 갖고도 일곱살을 바라보도록 밥 잘먹는 동고비 만세.









메이(14세 주부. 살림은 안 하더라.)
'그때 그놈'에게 옮아 복합적인 호흡기질환을 2년째 만성으로 앓고있고 증세의 하나로 구내염과 간헐적인 관절염, 위장장애.
합병증이자 노묘성 질환으로 치주염. 그밖의 간 신장 심장 등은 아직 건강.










나오미(13세 반. 백수)
평범하게 환절기에는 가끔 콜록대기도 하고, 이가 썩으면 우물우물 대충 뽑아 퉤 뱉어내고 아픈 일도 거의 없지만
아파도 밥 거르는 일 없는 튼튼한 예쁜 아줌마.










동고비(석달 뒤 일곱살. 여왕님)
'그때그놈 병'은 껌. 폐의 상당부분이 섬유질화 되었달까, 얜 이 나이 먹은게 그냥 기적.
심지어 폐를 제외한 나머지는 초특급으로 건강해. 평형감각에 문제가 있어 비틀거리는게 챠밍 포인트. 고마운놈.








싱그람(역시 석달뒤 일곱살. 동네 바보형)
'그때그놈병'이긴 해도 눈물 콧물 좀 흘리는걸 제외하면 튼튼. 엄마 닮았어.. 나오미 아들다워.. 문제는 비만. 이제 완벽한 비만. 비만쯤이야.
다이어트가 세상에서 젤 쉬웠어요. 봄에 살 빼자.








소목(두달뒤 다섯살. 대장님)
보기보다 섬세한 감수성이 문제. 신경성 위장장애를 자주 보이고 감기에 걸려도 장이 먼저 탈이 나는 녀석이지만 기본적으로 건강. 아 비만.








브즈(2.5세 대표환자)
'그때그놈병'의 현 최대 피해자. 새끼때 지독한 곰팡이성 피부병과 코로나바이러스성 장염을 앓았던 탓에 약한걸까, 약해서 그 병들도 걸렸던걸까 오리무중. 아무튼 지금도 바이러스성호흡기질환으로 중환자.








야호(2세 3개월. 여신)
야호는 코 점막과 장 점막이 취약해서 '그때그놈병'이 발작하면 코피를 뿜으며 바로 호흡기바이러스성장염.
그밖에는 어미와 형제들이 다 자리를 찾아가도록 작고 약해서 입양도 못 보냈던 어린시절이 무색하도록 크고 튼튼.








오동(2세,개)
오동아 방풍비닐 뜯지마. 오동아 벽지 찢는거 나빠. 오동아 그릇 깨지마. 오동아 가드닝은 적당히. 오동아 등짝에 뛰어오를땐 발톱은 넣어둬.
오동아 붓과 물감만은 물어가지 말아줘. 오동아 개 각시는 안된다. 오동아 고마워.





# 연이은 병수발에 맘이 많이 약해졌나보다. 내 인생 처음으로 열살 못 넘긴 어린 고양이를 병으로 잃을까봐 겁이난다.
이래서야 앓는놈이 날 믿고 싸울수 있겠나.

#난 아마 전생에 적국을 구했나보다. 일, 사랑, 고양이복을 가득 받았지만 아픈 동물 돌보는 재능까지 받은걸보면.
할 줄 몰랐으면 애초에 그 많은 병든 업둥이를 집에 들이지도 않았을테고 내 고양이들이 병을 옮는 일도 없었을텐데.
미안한 만큼 더 기운내마.

#트윗이 있어서 정말 다행. 속에 담겨있던 잡생각들을 글로 흘려보내고 나면 기운 채울 자리가 나. 정신과 상담 받은 효과 비슷하달까.
중요한건 팔로워 숫자를 절대 확인하지 않고 0 이라 자아세뇌해야... 임금님 귀는 당나귀 귀.

#후배에게서 오랜만의 안부 연락을 받았다. 뽀얗고 예뻤던 조나를 이제는 업고 출퇴근 해야 한다고. 그럴수 있는 직장이라 다행이다.
나보다 먼저 늙어 죽을 동물과 산다는건 이런 것. 십수년 넘은 내 고양이들도, 고양이 조카들도. 이렇게 사람과 함께 산다.







병수발 일지를 빙자한 푸념.
트윗 발췌.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cat's > 아옹다옹 나비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시 일곱.  (47) 2011.11.08
투병 24일째  (80) 2011.10.10
병수발 일지  (30) 2011.10.05
보고있으면 웃음나고 기운나는 고양이  (16) 2011.09.21
야로의 유품  (18) 2011.09.20
야로  (131) 2011.09.18
posted by YahoMa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Addr  Edit/Del  Reply mika

    브즈도 개였습니다. 그러니 금방 툭툭 털고 일어날겁니다.
    가을이잖아요. 환절기라 잠깐 그러는 겁니다.
    귀여운 오동동아~~ 엄마 말잘들어라~~~그러다 멍멍 짖는거 아닌지 모르겠다. 이눔아~
    오늘도 힘내세요~~~~

    2011.10.05 10:56
  3.  Addr  Edit/Del  Reply 징징이

    올 6월부터 7월까지 그동안 두 눈 딱 감고 외면했던 고양이 입양을 깨고 아픈 아이 셋을 더 입양했습니다. 덕분에 집에는 10마리가 데굴데굴 굴러다닙니다. 아, 날아다니는 애들도 있고 숨어 다니는 애들도 있네요... 메이님 보면서 많은 것을 알게 되고 간접 경험도 많이 할 수 있었는데... 부디 저 아이들이 모두 10년을 채우고 20년을 꽉 담아 메이님과 살기를 바라며 올라오는 글들을 보고 있습니다. 메이님!! 파이팅입니다. 브즈도 힘내서 사랑스런 이야기 계속 들려줘~

    2011.10.05 11:46
  4.  Addr  Edit/Del  Reply 금동이

    힘 내, 브즈야!!
    힘 내세요 메이님!!

    2011.10.05 12:42
  5.  Addr  Edit/Del  Reply 로봇군단

    어이쿠!! 그집멍멍이가 아프군요 즤집 뱃통이들은 건강한데 작은놈이 콜록콜록 어른신기침을 해요..역쉬 날씨가 날씨다 보니 애들이 기침을 많이하나봐요 브즈멍멍이는 걱정마세요 그때 죽을고비도 잘넘긴멍멍이입니다~ 금방일어나 밖에어 날라다닐꺼예요 메이님!!! 어메가 건강해야하시는거 아시죠?? 애들 밥만 챙기지 마시고 메이님도 잘챙겨드세요~!!!

    2011.10.05 13:19
  6.  Addr  Edit/Del  Reply Jsoul

    브즈 힘내 ! 대장님도 화이팅 입니다!!

    2011.10.05 14:16
  7.  Addr  Edit/Del  Reply 익명

    비밀댓글입니다

    2011.10.05 16:21
  8.  Addr  Edit/Del  Reply 날개

    직업들이 하나같이 깨알같네요. ㅎㅎ
    애들도 메이님도 밥 잘 드시고 아픈 데 없이 겨울 잘 보내셨으면 좋겠네요.

    2011.10.05 20:48
  9.  Addr  Edit/Del  Reply 양갱소녀

    걱정많이 했는데 아고고~ 다행입니다.
    오동에서 완전 뿜었습니다.

    2011.10.06 01:49
  10.  Addr  Edit/Del  Reply 루킨루칸

    오동아, 쫌!!!!!!!!!!!;;;;;;;
    쁘쯔, 고까이 바이러스쯤은 고마 칵 쎄리 떨가뿌라~잉?!!!
    메이님도 맛난 홍시 드시고 발그레 기운 얻으세요!!(@*--->..나름 홍시 이모티콘..ㅜㅜ; )

    2011.10.06 07:44
  11.  Addr  Edit/Del  Reply 브즈앓이

    아.... 브즈가 아프군요.... 내사랑 브즈ㅠㅠㅠㅠㅠ 하지만 그때 큰 고비도 무사히 넘긴 개브즈는 이 고비도 무사히 넘길 거예요~!!! 브즈도 힘내고! 메이님도 기운내셔야 해요!!!! 브즈야 어여 일어나~!!!

    2011.10.06 09:25
  12.  Addr  Edit/Del  Reply heres

    메이님 화이팅~ 오동아 고마워~!
    브즈야 조금만 더 힘내자 ㅎㅎ 장수가 코앞이다

    2011.10.06 13:14
  13.  Addr  Edit/Del  Reply 레몬

    브즈 걱정하다가 오동이 프로필에서 웃음이 터져버렸네요.
    사랑스러운 오동동~
    브즈 형아 나을 수 있도록 엄마말 좀 잘듣자!
    귀여운 멍멍이브즈 튼튼해지길 빌겠습니다..

    2011.10.06 14:37
  14.  Addr  Edit/Del  Reply hiro

    전 왜 브즈가 강철처럼 튼튼한 아이라고 생각하고 있었을까요.
    아가적 병치레 이후론 개브즈라 불리우며 성격 좋은 해맑은 아이구나라고만 생각했었어요.
    대표환자라니..
    기운차려 병치레 훌훌 털어버리고 다시 개브즈라 마음 편하게 불리게 되었으면 좋겠어요.
    환절기라 호흡기엔 더 좋지 않고 힘들겠지만 이겨내리라 믿어요.

    2011.10.06 15:58
  15.  Addr  Edit/Del  Reply 소풍나온 냥

    저도 브즈는 강철같은 고양이라고 생각했는데....
    브즈야 얼른 털고 일어나렴...

    2011.10.06 20:45
  16.  Addr  Edit/Del  Reply 정민

    ㅎㅅㅎ 감기조심하세요//

    2011.10.07 01:57
  17.  Addr  Edit/Del  Reply 타니구루

    전 핵심에 집중하는 스타일이라서.... 메이님을 위해 기도하겠어요! 아이들을 위해~! 꼭 건강 챙기세요!!!

    2011.10.07 13:08
  18.  Addr  Edit/Del  Reply 바람의라이더

    이븐 브지 아프지 말고~~언넝 낫고

    '오동2세, 개'에 빵 터졌습니다..

    모두들 건강하세요~~

    2011.10.07 13:14
  19.  Addr  Edit/Del  Reply 눈떼굴

    브즈...의외의 복병이었군요....
    그리고 가장 무탈한건 우리의 지오동.
    건강해서 기물을 파손하는것도 지오동.
    메이님, 브즈도 특유의 개냥이 파워로 씩씩하게
    되살아날 겁니다.
    그나저나 흑묘일가는 대단하군요.

    2011.10.10 17:54
  20.  Addr  Edit/Del  Reply 향숙맘

    황소모기가...벌써...5살이라니!! 세월참 빠르네염....메이는 나이를 꺼꾸로먹는지 점점 이뻐지는듯...ㅋ

    2011.10.25 17:42
  21.  Addr  Edit/Del  Reply Visit

    슨사연인지 지도 하였는 화가 혔.무슨 용인지 라걱을하 는 참뒤 시전화가왔.내용인

    2012.05.02 14: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