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s/아옹다옹 나비파 2011.12.17 00:24


대조 요 못나빠진 계집애가 무서운게 없습니다.
낯선 사람도 무서운줄 모르고 난생 처음 보는 어른 고양이들도 못본척 피할줄은 알아도 무서워 하는건 없어요.
대조가 눈치 빠르게 먼저 굽히고 들어간건 메이 뿐이고 동고비와 소목이 야호가 하악대는건 그냥 슬쩍 눈 돌리고 피해가면 끝이었어요.
천장에서 떨어진 구더기에 뒷통수를 맞았을때 잠깐 털 부풀리고 하악댔던걸 빼면 청소기고 뭐고 세상에 무서운게 없습니다.




그러더니 언젠가부터 야호에게도 깐족 깐족 장난을 겁니다.
야호는 대조를 싫어하거든요, 오래비들이 꼬리를 내릴 정도로 힘도 센 녀석이 꼬마에게 막 하악대고 때리고 그래요.










그런데 아무리 맞고 밟혀도 얘 머릿속에 야호가 이 집안의 암컷 대장이라는건 입력이 안되나봐요.










딴에는 그럴만한 자신이 있는거죠.










데려온지 얼마 안되어서 한참 호흡기질환 앓고있을 그때부터
이렇게 고양이들 털방석 세 귀퉁이를 맞대 꿰메서 대조 전용으로 만들어준 도롱이집에 콕 박혀있으면 사람도 어딨는지 찾지 않았었는데,











대조가 온 첫날부터 지금껏 제 눈에 안 보이면 앵앵냥냥 꽁알꽁알 온 집안을 쑤석대며 찾으러 다니던 이런 놈이 있었던겁니다.
그뿐인가요?











날은 점점 추워지는데 방한 대책을 세우기 전이라 어리고 약한 녀석 크게 앓을까, 큰일 날까, 겁이나기도 했고
저도 얘 병수발을 들 여력이 없었어서 보일러 있는 태양이네 집으로 피난을 보냈더니,
그집 바람이도 보자마자 첫눈에 이렇게 관심을 보여주기도 하고..











태양이는 아예 회색 오동이였대요.
이거 욕일걸요?
완전 스토커라는 소리거든요.

이렇게 오빠들이 물고 빨고 업어주고 밟혀주며 이뻐라 하니까 누구에게건 이쁨받는게 당연한줄 알아요. 
대조 하는 꼴을 보고있으면 처음 보는 고양이건 자신에게 하악질을 하는 고양이건 
`지깟게 튕겨봤자지, 조만간 날 이뻐할게 뻔해.' 
이런 말풍선에 머리 위로 둥둥 떠다닙니다.












야호가 자기를 싫어한다는걸 알면서도 야호 잠든틈에 살그머니 곁에 가 붙어 자고,
이런 여우짓을 하니까 호랭이 같은 암컷 대장 야호도 별수 있나요.
요즘은 심하게 치근대지만 않으면 장난도 어지간히 받아주고 같이 우다다도 하고 잘 지내고 있다죠.

이놈이 얼마나 여우인가 하면, 이런 넉살이 뻔뻔하게 느껴지지가 않아요.
대조는 정말이지 어느집에 가서고 있는듯 없는듯 슬그머니 녹아들어 그집의 일부인 양 스며 살 녀석인듯 합니다.







사족.
드디어 한옥집 화장실 변기 수도 얼었어요. 와아~ 
자자 이 스펙터클한 한옥살이에 모두 화이팅을 외치며 추천 한번씩 눌러주시면 받는 제가 기운이 팍팍 나겠지말입니다. ㅎㅎㅎㅎ

posted by YahoMa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피온

    허허... 뻔뻔함이 밉지만은 않네요.
    얼른 들이대서 야호도 널 좋아하게 만드렴

    2011.12.17 00:30
  2.  Addr  Edit/Del  Reply 진봉

    대조가 야호까지 좋아하게 만든다면,,진정한 최고봉 여우로 인정함니다,,,ㅋ
    윽,,,내일은 더추워진대요 ㅠ어째

    2011.12.17 00:47
  3.  Addr  Edit/Del  Reply 소풍나온 냥

    옴매~ 내일은..그러니까 오늘은 더 춥다는데 화장실 우째요~?

    2011.12.17 01:44
  4.  Addr  Edit/Del  Reply 민트맘

    대조가 참 사랑받을줄 아는 아이군요.

    그런데,,추천 팍팍 누르면 변기가 뚫렸으면 좋겠는데 말입니다.흑흑!!

    2011.12.17 07:08
  5.  Addr  Edit/Del  Reply 미남사랑

    ㅎㅎㅎㅎ대조가 정말 살아남는 법도 사랑받는법도 너무 잘 아네요..^^
    미구가 따로 없네요... 우리 막내 치토랑 거의 막상막하네요..^^
    조만간 야호도 넘어갈듯...

    화장실은 어쩐대요...ㅠㅠ

    2011.12.17 09:33
  6.  Addr  Edit/Del  Reply 날개(wing4u)

    대조... 기집애였군요...-ㅁ-;;;
    --
    화장실 못쓰면 정말 힘드실텐데...얼른 정상화되길 빌게요, 아자아자!

    2011.12.17 15:17 신고
  7.  Addr  Edit/Del  Reply hiro

    화장실엔 전기히터 풀로 가동하시고 수도가 위치한곳이 마당이라면 먼저 드라이로 녹이신 후 보온재로 커버를 당장하셔야겠네요.
    틈사이 막는것만이 다가 아니었던 한옥집.. 수도동파는 생각을 못했네요.
    계량기 안에도 안쓰는 담요 넣어두세요. 그곳도 어는 경우가 있더라구요.
    대조의 인기와 배짱으로 여왕님도 금방 해제하겠어요.
    앞으로 어떻게 성장할지 궁금하네요.
    이미지만 닮은게 아니라 양양처럼 카리스마 있고 사람인지 헤갈리게하는 멋진 고냥씨가 될거같아요.

    2011.12.17 17:57
  8.  Addr  Edit/Del  Reply Paul

    야호가 벌써 암컷 대장인가요? 와아 세월이 무상...대조만한 꼬맹이 시절이 엊그제 같은데 말이지요.
    이러다 대조도 그냥 요람 고양이로 휘리릭 업고 사시는 거 아닌가 싶지 말입니다:)

    2011.12.17 23:20
  9.  Addr  Edit/Del  Reply 눈떼굴

    본론은 화장실.........큰일입니다;;;

    2011.12.18 00:54
  10.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11.12.19 16:29
  11.  Addr  Edit/Del  Reply 라온맘

    화장실까지... 정말 가지가지 하는 군요 저도 히로님말씀에 동감. 보온재로 얼른 커버하시구요 화장실안도 너무 춥지않게 하시는게 좋을것 같아요
    우째..

    2011.12.19 18:04
  12.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11.12.20 08:33
  13.  Addr  Edit/Del  Reply catrina

    풍 모든추과뉘침 고갔만망각의춥고 운밤저편으

    2012.03.20 09: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