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이 마음대로 만든 새.






거대하고 강한 느낌의 새를 좋아해서 그렸는데
닭으로 보는 분들도 계실것 같네요.
손 가는대로 선을 흘려 그린것이라 정체는 저도 모릅니다.






posted by YahoMay

댓글을 달아 주세요